iOS11 제어센터 와이파이 토글 버튼의 역할 변경

Dark Mode

아이폰의 버전이 iOS11으로 업데이트 되면서, 와이파이 버그가 있다는 말이 나오고 있습니다. 그러나 버그로 알려진 이 문제는 버그가 아니라 애플의 의도된 역할 변경으로 확인되었습니다.

기존 iOS10 제어센터의 와이파이 토글 버튼은 와이파이 라디오를 완전히 끄거나 켜는 역할을 담당했습니다. 하지만 iOS11 제어센터의 와이파이 토글 버튼은 지금 연결된 와이파이를 끊고 특정 조건의 와이파이를 찾아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한마디로 iOS11 와이파이 토글 버튼의 역할은 와이파이 기능 자체를 끄고 켜는 것에서 최적의 와이파이를 찾아주는 역할로 변경된 것인데요. 이렇게 변경된 시스템이 주는 이점도 많습니다. 와이파이 라디오를 완전히 끄고 켜는 것은 배터리에 나쁜 영향을 미치기도 하고, GPS 정보를 언제든 더욱 정확하게 사용이 가능합니다. 에어드롭과 핸드오프도 수시로 사용이 가능해지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iOS11의 새로운 와이파이 시스템은 빈번한 위치 이동이 있을때 문제를 야기합니다. 특히, 한국에서 지하철을 이용할때 불편할듯 합니다. 애플이 이러한 와이파이 시스템을 조금 더 깔끔하게 업데이트 해줬으면 좋겠지만, 그러기 전까지는 급한대로 사용자가 수동으로 설정을 해줘야 할듯 합니다.

설정 > 와이파이 > 와이파이 정보 > 자동 연결 설정을 해제해서 사용하면 해당 와이파이가 자동으로 잡히지 않습니다.

댓글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